회원가입

로그인

아이디
비밀번호
ID/PW 찾기
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? 회원가입 하기

'염전 노예' 영상 제작 유튜버, 신안군민에 고소당했다

profile
박지후대세 그랜드

'염전 노예' 영상 제작 유튜버, 신안군민에 고소당했다

입력2023.09.22. 오후 2:52 

 

수정2023.09.22. 오후 2:54

 

김관진 기자

  

원본보기


전남 신안을 배경으로 '염전 노예' 사건을 다룬 유튜버가 지역 주민의 고소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.

전남 신안경찰서는 고소 사건 처리 절차에 따라 유튜버 A 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오늘(22일) 밝혔습니다.

A 씨는 올해 7월 13일부터 신안군을 배경으로 제작한 '염전 노예' 관련 동영상 6편을 유튜브에 올렸습니다.

다수의 신안군 주민은 허위 사실이 담긴 유튜브 동영상으로 지역민 명예가 훼손됐다며 A 씨를 경찰에 고소했습니다.

경찰은 형사 입건된 A 씨가 출석에 불응하자 법원으로부터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신병을 확보, 조사에 착수했습니다.

사안의 중대성을 고려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, 법원은 도망 우려 등이 없다는 이유로 기각했습니다.

경찰은 추가 조사를 거쳐 A 씨에 대한 신병 처리 방향을 정할 방침입니다.

 

 

 

다 한통속이다

댓글
5
Profile